2019.7.21 일 12:00
> 뉴스 > 기업/제품 > 기업
     
한화, 베트남 투자협력 논의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과 응웬 떤 중 베트남 총리 환담
2010년 01월 29일 (금) 10:40:28 전영신 전문기자 tigersin@safetoday.kr

현재 다보스 포럼에 참석 중인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는 1월28일 오전(현지시각) 다보스에서 응웬 떤 중(Nguyen Tan Dung)베트남 총리를 면담하고 한화그룹의 베트남 시장 확대 및 투자에 대한 사항 등 상호관심사에 대해 환담했다.

이 자리에는 한화석유화학의 홍기준 대표, 한화 L&C의 최웅진 대표, 한화증권의 이용호 대표 그리고 김승연 회장의 장남인 김동관 차장 등이 배석했다. 
 
   
▲ 월28일 오전 다보스에서 한화그룹 김승연회장(왼쪽)이 응웬 떤 중 베트남 총리(오른쪽)를 만나 환담을 나누고 있다.
이날 김승연 회장은 응웬 떤 중(Nguyen Tan Dung) 베트남 총리와의 면담에서 아세안의 중심 국가인 베트남의 경제 발전 가속화를 위해서 사회 인프라에 대한 투자가 필수적인 점을 설명하고 한화건설의 특화 분야인 플랜트, 발전소 등 건설 시장 참여와 환경 분야의 기술 이전 등 베트남의 사업 진출 가능성에 대해 의견을 개진하고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현재 한화그룹은 베트남에 금융과 무역 부문의 시장 진입 후 관련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지난해 그룹 계열사인 대한생명이 국내 생보사 최초로 단독 100% 지분의 베트남 현지법인을 설립해 호치민과 하노이에서 본격적인 보험영업을 펼치고 있고 한화/무역의 호치민지사는 연간 약 5700만 달러 이상의 매출을 지속적으로 올리고 있다.

   
▲ 1월28일 오전 다보스에서 한화그룹 김승연회장(가운데)과 장남 김동관 차장(왼쪽)이 응웬 떤 중 베트남 총리(오른쪽)를 만나 환담을 나누고 있다.
지난해 10월 한·베트남 공동성명의 ‘양국간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 구축’ 에 따라 양측의 무역 투자 등 경제협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김승연 회장은 그룹과 한화건설의 주요 사업 분야 중 하나인 플랜트, 발전설비 등 사회인프라 건설 사업 진출과 환경 분야에 관련한 경제 협력을 모색해 왔다.

1월29일에는 세계 3대 자동차 그룹인 닛산-르노의 카를로스 곤(Carlos Ghosn) 회장을 만나 차세대 전기자동차와 관련된 부속품 개발현황과 향후 계획을 듣고 한화그룹의 신성장 동력 후보 중의 하나인 차량 경량화 플라스틱과 리튬이온 배터리 관련한 실질적인 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또 UBS IB의 알렉스 윌못 싯웰(Alex Wilmot Sitwell) 회장, 맥킨지의 도미닉 바튼(Dominic Barton) 회장 등을 만나 그룹의 금융 네트워크 발전 방안과 향후 금융산업의 미래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할 예정이다.

김승연 회장은 계열사 사장들과 다보스포럼 폐막 후 유럽과 미국에 있는 태양광, 이차전지, 자동차용 특수플라스틱 업체들을 방문하고 CEO 등 경영진들을 만나 주요 관심사항에 대해 의견을 나눌 계획이다. 

전영신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세이프투데이(http://www.saf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114가길 11, 401 (영등포동1가,방재센터빌딩) | TEL : 070-8656-8781 | FAX : 0505-272-8762
(주)세이프투데이 등록번호 : 서울아01096 | 등록년월일 : 2010년 1월 6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윤성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규
Copyright 2010 세이프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afetoda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