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6.22 금 12:00
> 뉴스 > 뉴스 > 유통/물류
     
“햄버거, 위생불량 626건에 달해”
홍철호 의원 “위생 점검 횟수 대폭 늘려야”
2017년 07월 13일 (목) 08:16:36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최근 3년 6개월간 햄버거 업체의 위생불량에 따른 행정처분 건수가 626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홍철호 국회의원(바른정당, 경기 김포 을,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안전행정위원회)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햄버거 조리 및 판매 업체가 지자체의 위생점검에  따른 행정처분을 받은 건수는 2014년 170건, 2015년 178건, 2016년 191건, 2017년(6월말 기준) 87건 등 최근 3년 6개월 동안 매년 증가해 총 626건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7월13일 밝혔다.

행정처분을 유형별로 보면 과태료 부과가 268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그 뒤는 시정명령 235건, 과징금 부과 43건, 영업소 폐쇄 41건, 시설개수 명령 17건, 영업정지 15건, 영업 허가·등록 취소 7건순이었다.

구체적으로 점검결과를 보면 햄버거에서 바퀴벌레(2015년, M사), 귀뚜라미(2016년, M사), 쇳조각(2015년, L사 등), 달팽이(2015년, P사), 집게벌레(2016년, M사), 애벌레(2014년, M사), 플라스틱(2017년, K사 등), 파리(2016년, M사 등), 비닐장갑(2014년, M사), 곰팡이(2016년, M사 등), 체모(2014년, L사), 누적 먼지뭉치(2017년, L사) 등의 이물질이 나왔으며, 그밖에 조리기구 위생불량, 위생모 미착용, 원료보관실 불청결 등의 사례도 발생했다.

사이드 메뉴의 경우 인절미(팥빙수)에서 나사못(2017년, L사)이 나왔고, 감자튀김에서는 나사볼트(2014년, L사)와 스템플러 침(2016년, M사)이 발견됐다.

햄버거 안의 패티가 덜 익은 사례(2015년, L사)가 발생하거나 패티 속에 철수세미가 발견(2017년, M사)되기도 했으며, 올해 M사의 경우 아이스카페라떼에서 대장균이 검출되기도 했다.

홍철호 의원은 “햄버거 업체들은 만들어 내는 햄버거 수량이 아무리 많고 시간이 없어 바쁘더라도, 내 가족이 먹는다는 마음으로 작은 부분까지 관심과 정성을 쏟아야 한다”며 “식품위생법령을 개정해서 햄버거 조리 및 판매 업체에 대한 위생기준과 행정처분을 강화하는 동시에 위생점검 횟수를 대폭 늘릴 필요가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각 지자체와 함께 ‘전국 단위 합동 위생점검 및 실태조사’에 나서야 한다”고 지적했다.

세이프투데이 윤성규 기자(sky@safetoday.kr)

윤성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세이프투데이(http://www.saf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114가길 11, 401 (영등포동1가,방재센터빌딩) | TEL : 070-8656-8781 | FAX : 0505-272-8762
(주)세이프투데이 등록번호 : 서울아01096 | 등록년월일 : 2010년 1월 6일 | 발행인 : 윤성규 | 편집인 : 성현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규
Copyright 2010 세이프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afetoda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