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8 목 20:57
> 뉴스 > 뉴스 > 기타
     
인천소방본부 ‘얼음낚시 안전사고 주의’ 당부
구명조끼 착용하고 출입 금지 지역 출입 말아야
2018년 01월 07일 (일) 21:47:34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얼음낚시 축제를 더욱 즐겁게 즐기려면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인천소방본부(본부장 최태영)는 1월7일 얼음낚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주의사항을 당부했다.

최근 추워진 날씨에 각 지역에서 빙어 축제, 산천어 축제 등 얼음낚시 축제가 잇따라 열리고 있으나, 구명조끼 미착용, 소형 난로 사용 등 안전수칙을 지키지 않고 얼음낚시를 즐기는 사람들이 빈번한 상황이다.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작년 2월16일에 인천 남동구 논현동 한 공원에서 친구들과 함께 얼어있는 호수에 들어가다가 얼음이 깨지면서 1명이 2m 깊이의 호수에 빠졌다가 자력으로 나오지 못해 물 위에 누워 있은 지 10여분만에 출동한 구조대원에게 구조된 사례가 있었다.

또 작년 2월13일에는 인천 서구 오류동 검단수로에서 얼음낚시를 하고 나오던 이모씨(남, 64세)가 얼음이 깨지면서 물에 빠졌다가 구조되기도 했다.

보통 얼음낚시는 얼음두께가 10cm 이상이면 안전한 것으로 알고 있으나 이는 새로 얼었을 때이고, 얼음두께가 10cm 이상일지라도 얼음상태에 따라 쉽게 깨질 수 있다.

본부는 얼음낚시 안전을 위해서는 ▲구명조끼 착용하고 들어가기 ▲출입이 금지된 지역의 얼음판은 들어가지 않기 ▲취사와 음주행위 금지하기 등의 안전수칙을 준수할 것을 권장했다.

최태영 인천소방본부장은 “만약 일행이 물에 빠졌다면 혼자서 맨몸으로 구하려 하지 말고 119에 즉시 도움을 요청하고 먼발치에서 도구를 이용해 도움을 주거나 119가 오기를 기다려야한다”고 말했다.

세이프투데이 윤성규 기자(sky@safetoday.kr)

윤성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세이프투데이(http://www.saf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114가길 11, 401 (영등포동1가,방재센터빌딩) | TEL : 070-8656-8781 | FAX : 0505-272-8762
(주)세이프투데이 등록번호 : 서울아01096 | 등록년월일 : 2010년 1월 6일 | 발행인 : 윤성규 | 편집인 : 성현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규
Copyright 2010 세이프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afetoda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