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8.7 금 06:44
> 뉴스 > 뉴스 > 정부/공공
     
이용철 부지사 ‘한탄강’ 수질 개선 위해 현장 나서
TF 구성해 한탄강 수질개선 및 친수·청정하천 만들기 추진
2020년 06월 30일 (화) 09:50:13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이용철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지난 6월29일 동두천 신천과 포천 영평천, 연천 한탄강댐을 방문, 경기북부 대표 하천인 ‘한탄강’의 수질개선과 도민 친화적인 하천환경 만들기를 위한 현장행보에 나섰다.

이는 지난 6월25일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박윤국 포천시장, 최용덕 동두천시장, 김광철 연천군수, 조학수 양주부시장, 최종원 한강유역환경청장이 체결한 ‘한탄강 색도 개선을 위한 협약’의 후속 조치다.

   

이 부지사는 이날 동두천 하수처리장과 포천 양문 폐수처리장, 한탄강댐 등 한탄강 일원 수질관련 시설들을 잇달아 방문해 관계자들로부터 현황을 청취한 뒤, 곳곳을 둘러보며 관리 실태를 점검하고 향후 대책에 대해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 이 부지사는 지난 6월26일 열린 ‘한탄강 수질개선 및 친수·청정하천 만들기 TF 출범을 위한 준비회의’에서 공무원, 수질전문가 등 관계자들과 TF 구성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를 마련하기도 했다.

   

향후 도는 관련 시군, 지역사회 관계자(NGO 등) 등이 참여하는 TF를 구성해 한탄강의 수질개선, 색도 유발 오염원 관리, 환경기초 시설 확충, 방류수 수질개선, 생태하천 복원과 관련된 대안들을 도출할 방침이다.

   

특히 원인진단에 초점을 두고 보다 구체적인 실태조사를 거쳐 한탄강의 적정 색도 목표설정과 법·제도 정비, 효율적인 수질관리를 위한 다각적인 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논의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용철 부지사는 “한탄강은 지질학적 가치는 물론, 구석기유적지 등 역사적 가치도 매우 풍부한 경기도의 자랑스러운 명소”라며 “청정한 수질을 회복한다면 경기북부를 넘어 대한민국대표 하천이 될 것이다. 이를 위해 TF에서 좋은 대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탄강은 포천, 연천, 철원을 흐르는 총 136㎞의 하천으로, 지질·생태학적 가치를 인정받아 2015년에는 환경부로부터 국가지질공원으로 지정됐으며 2018년에는 유네스코(UNESCO)에 세계지질공원 등재를 신청, 현재 발표를 앞두고 있는 상황이다. 

세이프투데이 윤성규 기자(sky@safetoday.kr)

윤성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세이프투데이(http://www.saf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114가길 11, 401 (영등포동1가,방재센터빌딩) | TEL : 070-8656-8781 | FAX : 0505-272-8762
(주)세이프투데이 등록번호 : 서울아01096 | 등록년월일 : 2010년 1월 6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윤성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규
Copyright 2010 세이프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afetoday.kr